봄동겉절이 먹고 집나간 입맛이 돌아왔어요

 

요즘 봄동 많이 보이져 ^^

 

봄동 완전 좋아하는데 가격도 착하고 양도 많아 사놓고 이런 저런 요리 많이 해먹고는 하는데

 

신랑이 입맛없다해서 봄동으로 새콤달콤 겉절이 만들어 보았답니다

 

남편 입맛 돌아오게 하려고 만들었다가 제 입맛이 더 돌아오는 바람에

 

저도 신랑도 둘다 밥 두공기 먹고 더 먹고 싶었는데 눈치보여 참았다는 .... -_ㅠ

 

만드는 방법도 아주 간단하니 만들어 보셔요

 

 

재료 : 봄동 , 통깨

 

멸치액젓 1큰술 , 매실액 1큰술 , 고춧가루 2큰술 , 다진마늘 반큰술 , 설탕 1/3큰술

 

 

 

 

 

 

어제 고기 구워먹을때 쌈싸 먹고 남은 아이들이라 양이 많지는 않았어요

 

사왔을때의 봄동 모습이 없는데 납작하게 생긴 배추같은 모습이예요 =ㅅ=;

 

 

봄동의 뿌리를 칼로 잘라내고 한잎씩 떼어내 깨끗한 물에 여러번 씻어주면 되는데

 

저희 집은 항상 채소는 식초 조금 떨어뜨린 물에 잠시 담궈둔답니다

 

그리고 흐르는 물에 깨끗하게 씻어주었어요

 

 

 

탁 ! 탁 ! 털어 물기를 제거해주고 작은잎은 괜찮지만

 

큰잎은 먹을때 불편해서 반으로 잘라서 사용해 줍니다

 

 

 

멸치액젓 , 매실액 , 다진마늘 , 고춧가루 , 설탕을 넣고 잘 섞어

 

양념장을 미리 만들어 주세요

 

 

 

준비된 양념과 봄동을 잘 무쳐주면 끝 !!

 

보통 봄동 겉절이 만들때 봄동을 소금에 절여서 사용하는 경우가 많은데

 

그 과정을 패스했으므로 무치는게 힘들수가 있어요

 

 

 

하지만 양념장 때문에 금새 숨이 죽으니 섞어가며 잘  무쳐주시면 됩니다 ^^

 

 

 

통깨부려 한번더 섞어 마무리해 주었어요

 

새콤달콤 봄동 겉절이 완성 !!

 

 

 

 

아삭아삭 식감이 너무 좋은 봄동 겉절이

 

다른 반찬들과 국에도 잘 어울리고 고기 구워먹을때도 완전 환상이예요

 

요즘 마트에서 싸게 팔던데 좀 넉넉히 사와서 겉절이 많이 만들어

 

고기 구워먹을때도 함께 먹어야겠어요

 

 

새콤달콤 사진만봐도 입안에 침샘자극 !!

 

역시 입맛없을때는 이런 새콤달콤한 겉절이가 최고 ~~~

 

입맛 없다는 신랑도 밥 두공기 입맛 좋다던 저도 밥 두공기

 

나란히 둘다 밥 두공기 먹고 맛있다며 주말에 고기랑 또 만들어 먹자고..

 

입맛없다며 ㅋㅋ

 

알배추도 남아있어 남은 양념에 무쳐 먹으니 맛나더라구요

 

입맛 돋구는 음식에는  봄동 겉절이 완전 추천 드려요 ^^

 

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
신고
Posted by 헬로끙이